미국인 64% 바이든 "차기 재선 반대”

Submitted by editor on 월, 11/08/2021 - 18:08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USA투데이와 서퍽대가 지난 3- 5일 1천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지지한다는 응답은 37.8%로 집계됐고 그렇지 않다는 응답은 59.0%였다. 앞서 지난 9월 22일 발표된 같은 조사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율은 43%였고지난달(10월) 22일 발표된 갤럽 조사에선 42%였다.

"

설문 대상자의 63.7%는 바이든 대통령이 2024년 차기 대선에 연임을 위해 출마하지 않기를 원한다고 대답했다.같은 조사에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재출마를 반대하는 응답은 58.4%로 바이든 대통령보다 낮았다.

또 '오늘 대통령 투표를 한다면 누구에게 투표하겠느냐'는 질문에 바이든 대통령이라는 답은 40%로 트럼프 전 대통령 44%보다 오차범위 안에서 낮았다.'오늘 의회 선거를 한다면 어느 당 후보를 지지하겠느냐'는 질문에도 야당인 공화당이 46%로, 38%인 민주당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이번 여론 조사를 담당한 서퍽대 데이비드 팰리올로고스 정치연구센터장은 민주당은 내년(2022년) 11월 중간선거를 걱정해야 할 상황이라고 말했다.또 응답자의 66%가 ‘미국이 잘못된 길로 접어들었다’고 답해 트럼프 전 정부의 마지막 주 여론조사 결과와 비슷했다.

이런 가운데 이 조사에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의 지지율은 27.8%로 더 낮았다.앞서 워싱턴포스트는 현재 바이든 대통령이재선에 출마할 뜻을 밝혔지만 이미 78세로 고령인데다, 민주당 지지자도 다른 인물을 선호하는 여론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