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 클레이튼 카운티 갤러리 ”한복전시회 "

Submitted by editor on 화, 03/30/2021 - 18:05

[애틀란타=하이코리언뉴스] 장마리아 기자 = 주애틀란타총영사관에서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복기술진흥원 미주지회와 조지아 클레이튼 카운티 갤러리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한복 전시회 “한복에 담겨진 치유의 지혜를 만나다”)가 다가오는 4월5일부터 5월27일(목)까지 약 두달간 조지아 클레이튼 카운티 소재 “ARTS CLAYTON ”갤러리에서 개최된다.

"이번 한복 전시는 2020년 초에 기획되어 전시 예정이였으나 갑작스런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1년 여간의 기다림과 준비끝에 다가오는 4월 그 결실을 보게 되었다. 

한복 전시회는 1) 조선시대 왕실의 복식과 장신구 전시(제1 전시실), 2) 부녀자 및 아이들의 복식을 실제 유물 크기의 1/2로 축소한 액자 작품 전시(제2 전시실), 3) 규방 수공예품과 도자기 전시(제3 전시실), 4) 돌상 및 혼례식 등을 재현한 전시(제4 전시실)등 총 4개의 주제로 구성되어 한국 고유의 생활 문화를 엿 볼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이번 한복 전시회를 주최하는 애틀란타총영사관의 김영준 총영사는 “ 이번 전시회가 한복의 전통성과 아름다움을 현지인들에게 널리 알리고, 장기간 코로나19 확산 및 애틀란타 연쇄 총격사건 등으로 마음의 상처를 받은 한인들에게 위안과 치유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한복 전시회를 기획한 한복기술진흥원 미주지회 이은자 회장은 “미국 면화 생산의 본산지이자, 소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배경이 된 조지아 클레이튼 카운티에서 동 전시를 하게 되어 더욱더 의미가 있다고 하면서, 동전시가 현지인들에게 한국 전통 문화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지속적인 문화 교류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