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서 한인 소상공인총연합회 최초로 창립

Submitted by editor on 토, 03/13/2021 - 20:07

[탬파 = 하이코리언뉴스] 허겸 기자 = 미주 한인 소상공인들의 협력체제와 권익을 강화하기 위한 미주한인소상공인총연합회(초대 회장 장마리아)가 12일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공식 출범했다. 전국 조직으로는 플로리다와 조지아 등 12개 지부 체제가 구축됐다.

"

주최측은 코로나 팬데믹 상황을 고려해 주요 임원 중심으로 창립총회를 열었으며 오는 6월 애틀랜타에서 임시총회 및 임시이사회를 전국 규모로 개최할 예정이다.

미주한인 소상공인 총연은 이날 오후 5시 플로리다주 탬파 다운타운의 센터 클럽 8층 특실에서 주요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장마리아 초대회장을 추대했다.

소상공인총연은 미국 내 20인 미만의 제조업과 10인 미만 유통 및 서비스업 사업장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의 총연합 조직이다. 소상공인 회원 상호 간에 기업 활동 사업정보를 교류하고 협력체제를 형성하며 전 세계에 진출한 글로벌 한인 소상공인 네트워크 구축에 역점을 두고 적극 활성화함으로써 주류사회 진출과 동포 경제사회 발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 것을 목표로 한다.

장마리아 초대 회장은 취임사에서 "코로나로 침체된 이 시기에 사명감을 가지고 미주 최초로 소상공인 연합회를 출범하게 됐다"며 "미주 전체에 한인 스몰비즈니스는 6만여 개에 달하고 있어 이들 업체 간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고 자생력을 제고함으로써 소상공인의 발전을 모색하겠다"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그러면서 "조춘빙하수(早春氷河水)라는 말처럼, 이른 봄 싸늘한 얼음장 밑으로 물이 흐르듯 이제 큰 기지개를 켜고 조지아와 앨라배마, 테네시, 아칸소, 버지니아, 뉴욕, 뉴저지, 댈러스, 샌안토니오,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 잭슨빌 등 12개 지구로 출범을 하게 됐다"며 "21세기 4차 혁명의 변화와 혁신을 통해 발전하는 총연이라는 슬로건으로 미주 한인상공인의 협력과 위상을 강화하고 회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성공적인 총연으로 자리매김하고 싶다"고 의지를 밝혔다.

미주한인소상공인총연은 구체적으로 ▶차세대 소상공인 육성 발굴 및 지원 세미나 ▶PGA 박람회 ▶해외 취업 미국 인턴십 스펙 쌓기 행사 등의 연례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총연은 특히 아마존과 코스트코, 월마트 등 대형 유통거점에 한인 소상공인 비즈니스가 입점하는 길을 터주고, 변호사와 회계사, 요식업 등 한국 인력이 필요한 적재적소에 인재를 배치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이민사회의 구인난을 해소하는데 방점을 찍을 계획이다.

김영출 소상공인총연 이사장은 "앞으로 총연의 기초가 탄탄하게 마련되도록 장마리아 초대회장을 적극 돕겠다"며 "여러분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하고 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익군 총연 자문위원(마이애미 평통회장)은 "미주 한인소상공인총연합회가 탬파에서 창립총회를 하게 된 것을 시의적절하고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활발하고 새롭게 시작할 수 있는 이때, 한인들이 협력을 통해 미주 내에서 부지런하고 은근과 끈기를 자랑하며 동참하고 번창하면 후손에게도 좋은 전통과 경험을 물려주는 시작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축사를 전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국회의원과 이수진 국회의원, 국민의힘 이주환 국회의원의 축사를 신임 집행부가 대독했다. 이원욱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자영업자를 비롯한 소상공인은 국내총생산의 15%에 달하지만 제도적 지원의 한계가 있었다"며 "한인소상공인총연이 해외 진출 및 유통망 지원의 가시적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주환 국민의 힘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은 "소상공인총연의 출범을 축하하고 함께 애써준 김영출 이사장과 임원진에도 감사하다"며 "현장 목소리를 귀 기울이고 많은 정부 전문가들과 협력해 다양한 지원과 관련법 개정을 통해 여러분이 고국에 긍지를 느끼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수진 더블어민주당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밴처기업위원회 위원은 "한인사회 성장의 원동력은 소상공인 정신에 있다"며 "소상공인의 성실한 집념이 곧 애국이고 국력임을 기억하고 국내 소상공인과의 소통과 교류를 확대하는 데 제도적 역할이 있는지 국회 차원에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소상공인총연은 한국에서 전종학 세계한인지식재산협회 회장이 한국본부장을, 이영수 (주)엔알피 대표는 해외진출센터장을 각각 맡기로 했다.

이날 총연 창립총회에는 김영출 이사장(잭슨빌 한인회장)과 장익군 자문위원과 김성찬 부회장(마이애미), 박애숙 여성위원장(플로리다한인골프협회 회장), 김은희 정회원, 김현주 올랜도 평통 간사, 박종구 행정위원장(잭슨빌), 서승건 언론위원장(애틀랜타), 한상민 동남부한인회연합회 차세대분과위원장 등이 참석했고, 이혁 총연 수석부회장(애틀랜타한인회 부회장)이 총회의 진행을 맡았다.

또한, 김기용 (뉴욕) 총연의 사무총장을 맡기로 했고, 마이클 정 수석부회장(샌안토니오), 장동학 수석부회장(실리콘밸리), 김오한 부회장(잭슨빌), 토마스 김 부회장(샌프란시스코), 백현미 부회장(테네시), 데이빗 이 부회장(조지아), 캐라 방 감사(댈러스), 한스 유 부감사(댈러스), 장재준 홍보위원장(버지니아), 임동희 자문위원장(앨라배마), 이원재 자문위원(조지아),박병천 대외협력위원장(뉴저지), 벤자민 임 차세대위원장(앨라배마), 린지 임 차세대부위원장(앨라배마), 김순자 이사(올랜도), 이원호 이사(댈러스),이광엽 이사(알칸소)가 각각 선임됐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