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주말 골프여행 취소”코로나 의식

Submitted by editor on 토, 06/27/2020 - 08:08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더힐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 26일 오후 백악관을 떠난 뒤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에 있는'트럼프 내셔널 골프클럽'에서 지내다 오는 28일 돌아올 예정이었지만 갑자기 이 일정을 취소했다.

"

이곳은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의 별장이 있는 플로리다주 팜비치의 마러라고 리조트와 함께 골프를 치며 주말을 보내는 대표적인 곳 중 하나다.갑작스러운 일정 취소를 놓고 확산세가 약해지는 듯싶던 미국의 코로나19가 이번 주 들어 일일 환자 증가 수가 최고치를 기록할 정도로 급증한 상황을 의식한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19 확산이 다소 주춤하던 시기이자 메모리얼데이 연휴 기간이던 지난 5월23-24일 버지니아주 스털링의 '트럼프 내셔널 골프 클럽'에서 이틀 연속 골프를 쳐 눈총을 샀다.한편, 트럼프 대통령이 가려고 한 뉴저지주가 애리조나주를 포함해 코로나19 발병자가 많은 주에서 온 사람에 대해 2주간 격리를 의무화하는 행정명령을 이번 주 초 발표한 영향일 수 있다는 보도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