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화당 원내대표 "코로나19 급증, 시위대 결과”

Submitted by editor on 금, 06/26/2020 - 14:27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매카시 하원 공화당 원내대표가 오늘 26일 코로나19 확진 증가를 인종차별 반대 시위의 탓으로 돌렸다.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밀어붙인 경제활동 정상화에 확진 증가의 책임이 쏠리는 걸 차단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

매카시 원내대표는 오늘 26일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텍사스와 플로리다, 애리조나, 캘리포니아 등 각 주에서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증가하고 있는 것을 우려하느냐는 질문에 정말 우려스럽다고 답했다. 매카시 원내대표는  코로나19 확산에 대해 수 천 명의 젊은이들이 시위에 나왔고 그들이 서로 가깝게 있었다는 것은 우려 사항이었다면서 그 결과를 보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점점 더 많은 사람이 모이는데 마스크를 쓰지 않고 손을 씻지 않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지 않은 것 이라면서 드론으로 찍은 LA의 영상을 보니 사람들이 어깨를 맞대고 있었고 확진자 증가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는데 지금 우리는 그 결과를 보고 있는 것 이라고 덧붙였다.

워싱턴포스트는 보건당국에서도 대규모 시위가 바이러스의 확산을 가속화할 수 있다고 경고해왔지만 시위와 확진 증가가 밀접히 연관돼 있다는 증거는 부족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