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취업비자 중단 "기업들 강하게 반발”

Submitted by editor on 화, 06/23/2020 - 16:41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특정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취업비자 발급 중단 명령에 첨단 기술업계를 중심으로 미 기업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뉴욕타임스와 CNBC는 오늘 23일 이번 행정명령으로 프로그래머와 같은 고숙련 외국인 근로자 수십만 명의 취업 허가가 거부될 것이라며 관련 업계의 분노 섞인 반응을 전했다.

"

특히 행정명령에 따라 연말까지 발급 중단된 비자 중 하나인 H-1B 근로자들의 다수를 차지하는 첨단기술 업체들의 반발이 거셌다.대형 기술기업들을 위한 이민옹호단체인 'FWD.us'의 토드 슐트 회장은 이번 조치를 가리켜 "미국의 혁신에 대한 가차없는 공격"이라면서 "전세계 인재 유치를 통한 혜택도 누리기 힘들어졌다"고 개탄했다.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는 트위터에 "이민은 미국의 경제 성공에 어마어마한 기여를 했고, 미국을 기술 분야에서 글로벌 리더로 끌어올렸으며, 오늘날의 구글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역시 이번 조치에 매우 실망했다며 "내 경험상 이와 같은 다양한 기술은 새 일자리를 창출한다”며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미국인 일자리 보호라는 비자 중단 명령의 논리를 반박했다.

또 아마존은 성명을 내고 "고숙련 전문직이 입국해 미국의 경제회복에 기여하는 것을 막는 조치는 미국의 글로벌 경쟁력을 위험에 처하게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뿐만 아니라 페이스북도 "고숙련 비자 소지자들은 페이스북은 물론 미 전역의 많은 조직에서 혁신을 주도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이민은 우리가 장려해야 하는 것이지 규제해야 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비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