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호텔업계 직원 44% 해고"될 수도

Submitted by editor on 화, 03/24/2020 - 10:03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전국의 호텔 업계 종사자의 44%가 코로나19 여파로 해고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고 CNN 방송이 오늘(23일) 보도했다.연방호텔숙박협회AHLA는 코로나19 사태로 호텔 객실 이용이 급격히 감소하면서 호텔 소유주들이 대규모의 불가피한 해고와 일시적 해고에 나서고 있다며 이같이 추산했다.

"

이 협회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 칩 로저스는 코로나19의 호텔 산업에 대한 영향은 911 테러와 2008년 금융 위기를 합친 것을 포함해 우리가 겪은 어떤 것보다 더 가혹하다고 말했다.전국의 호텔 업계는 800만명 이상을 직접 고용하고 있다.

하지만 연방호텔숙박협회는 400만명 이상이 이미 일자리를 잃었거나 앞으로 몇 주 안에 해고될 것으로 추산했다.특히 캘리포니아,네바다,플로리다,뉴욕주가 가장 타격이 심할 것으로 전망했다.이 협회 회원사인 세계 최대 호텔 체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최근 13만명의 종업원 중 일부를 일시 해고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