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인프라 투자계획 긍정적 반응

Submitted by editor on 목, 04/01/2021 - 19:42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연방 정부의 초대형 인프라 투자 계획 발표에 힘입어 S&P 500 지수가 처음으로 4천 고지를 넘어섰다.1일 뉴욕증권거래소에서 S&P 500지수는 31일 보다 46.98포인트, 1.18% 상승한 4,019.87에 거래를 마쳤다.

"

중대형 주를 중심으로 한 S&P 500지수가 4천을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S&P 500지수는 코로나19 사태 발생 직후인 지난해 3월 23일에는 2,237.40까지 폭락했지만, 이후 1년여 만에 80% 이상 올랐다.

투자자들은 조 바이든 대통령이 전날 발표한 2조2천500억 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 계획에 긍정적으로 반응했다.바이든 대통령은 8년간 도로, 교량, 항구 등 재건 등 전통적 인프라는 물론 제조업 부흥, 초고속 데이터 통신망 구축, 국가 전력망 강화, 기후 변화 등 미래먹거리에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76% 상승한 13,480.11을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