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준 공격적 "주택 모기지 금리 6.3%”인상

Submitted by editor on 금, 09/23/2022 - 09:41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연방준비제도가 공격적 기준금리 인상을 이어가는 가운데 주택 모기지 금리가 세계 금융위기 당시인 2008년 10월 이후 최고치를 새로 썼다.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미 국책 모기지업체 프레디맥은 22일 시장조사 결과 최근 1주간 30년 만기 고정 모기지의 금리 평균이 전주(6.02%)보다 0.27%포인트 오른 6.29%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

이 금리는 이로써 5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이 금리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유동성 장세가 이어지던 전년 동기에는 2.88%에 불과했다.프레디맥 수석이코노미스트 샘 카터는 "주택시장이 계속 '맞바람'을 맞고 있다"면서 "집값이 낮아지고 판매 건수가 줄고 있다. 하지만 주택 매물은 통상 수준보다 훨씬 적다"고 평가했다.

프레디맥의 발표는 연준이 전날 3차례 연속 기준금리를 0.75%포인트 인상해 금리 상단을 3.25%까지 끌어올린 가운데 나왔다. 게다가 연준의 올 연말 기준금리 전망치도 당초보다 높은 4.4%로 수정되면서 침체 우려가 고조되고 있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집값이 지속 불가능할 정도로 빠른 속도로 오르면서 심각한 불균형이 생겼다"면서 집값 조정이 불가피하다고 강조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