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현 사범 “승급,승단 심사 개최” 대성황

Submitted by editor on 월, 11/08/2021 - 18:10

[마이애미=하이코리언뉴스] 김태리 기자 = 플로리다에서 태권도를 보급하고 알리는 임창현 사범(국기원 7단)은 Lake Worth 시와 Boynton Beach 에 도장을 두곳을 운영하면서 20년 동안 저변 확대에 기여해 왔다. 임대표는 일년에 한번씩 승급 심사와 승단 심사를 개최하고 학생들에게 태권도를 통해 자기절제와 부모를  공경하는 것을 기본으로 한국적인 예의 범절을 가르치고있다.

"

특히 임창현 사범은 승단심사를 다른 도장과 차별화 해 그 과정을 통과하는게 쉽지 않다 도장과 집에서 30시간의 봉사 시간을 가져야 하며 태권도 역사와 한국 문화에 대해서 공부하고 시험을 통과 해야 승단심사 자격을 부여 받을 수 있다.

또 한가지 중요한것은 1단은 눈을 가리고 24시간을 지내야 하고 2단을 응시하는 학생은 24시간동안 손을 쓸수가 없다 .3단은 24시간동안 금식을 해야 하고 4단응시자는 24간동안 금언 ( 말을 할수가 없음)한다. 임대표가 이러한 프로그램을 도입하게 된계기는 특수체육(장애인)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어느날 누구에게나 불행은 소리없이 찾아올수있다. 

우리주변엔 여러가지 요인으로인해 몸에 장애를 가질수 있다. 어느날 사고로 인해 눈이 멀고 손이 절단이 되는 사고를 당할때 이겨낼수 있는 정신력을 기르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태권도는 지르고 차고 막고 이지만 더욱 중요하게 생각 하는 것은 강한 정신력이다.  이과정이 5개월동안 이루어 지는데 Hany Lim  3단 과 Anaalise Chan 3단 학생은 전과정를 volunteer 하게 되면서 이번에 바이든 대통령 황금 봉사상과 동시에 코리아 태권도 임창현 사범으로부터 장학금도 받았다.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