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뱅크, 전세계 성장률 3.0→2.9% 하향조정

Submitted by editor on 화, 01/08/2019 - 20:38

[하이코리언뉴스/편집국] = 세계은행(WP)이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로 2.9%를 제시했다고 AP·AFP통신이 오늘(8일) 보도했다.지난해 6월 보고서의 전망치 3.0%보다 0.1%포인트 하향 조정한 수치다.선진국 성장률은 기존의 2.0%를 유지했다. 

"

미국은 2.5%, 유로존은 1.6%, 일본은 0.9% 성장할 것으로 각각 전망했다.신흥국에 대해선 4.7%에서 4.2%로 성장률을 0.5%포인트 끌어내렸다.특히 터키와 아르헨티나, 이란의 성장률 전망을 각각 2.4%포인트, 3.5%포인트, 7.7%포인트 하향 조정했다.

세계은행은 "국제 무역과 생산 활동이 다소 둔화하고 무역 긴장은 고조되고 있다"면서 "특히 신흥국의 경우 금융부문을 중심으로 성장둔화 리스크가 있다"고 지적했다.내년 전 세계 성장률도 2.9%에서 2.8%로 0.1%포인트 낮췄다.